마일스톤 징크스(Milestone Jinx)

마일스톤 징크스(Milestone Jinx)란 주가지수(코스피, 코스닥)가 특정한 분기점에 도달하면 더 이상 지수가 오르지 않을 것이라고 판단한 투자자들이 주식을 매도하면서 증시의 상승세가 꺾이는 현상을 뜻합니다.

기업의 성장성과 실적이 상승세를 유지하고 경기가 좋으면 마일스톤 징크스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뚜렷하게 주가지수가 상승하는 요인을 파악하기 힘들다면 투자자들의 투자심리가 흔들리면서 마일스톤 징크스가 발생하게 됩니다.

국내에서는 1989년 3월에 주가지수가 1,000을 돌파하였지만 급락하고 이후, 2005년이 되어서야 주가지수가 1,000을 다시 재탈환하였습니다.
2010년 8월에도 코스피 지수가 1,800에 도달하였지만 사흘 동안 마일스톤 징크스를 보였으며 2,000을 돌파하는데도 3년이 넘는 시간이 걸렸으며, 2014년이 끝날 때까지 코스피 지수는 2,000선을 일곱 번이나 오르내렸습니다.
2017년 10월에는 코스피 지수가 2,400선을 돌파하고 2,500을 앞두고 등락을 거듭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